UPDATE : 2018.6.21 목 17:46
상단여백
HOME 크리에이터
매일 악성글 올리며 외질혜 괴롭힌 안티팬의 정체 (영상)
  • 최현진 기자
  • 승인 2018.03.12 15:25

매일매일 하루도 거르지 않고 BJ외질혜(전지혜)에 관한 '악성글'을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리던 '악성팬'의 정체가 밝혀졌다. 

지난 10일 외질혜는 "하루가 멀다하고 나를 악성글을 올리던 악성팬이 사실은 내 방송의 전 고정 매니저였다"라고 말해 팬들을 어이없게 했다. 

지혜는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계속 같은 내용의 '악성글'이 올라와 괴로움을 겪고 있었다. 

해당 글에는 "외질혜, 열혈 다 떠나갔다", "꼴 좋다. 그러니까 열혈한테 잘 해야지"라는 등의 내용이 담겨 있었다. 그런데 해당 글은 한 번도 아니고 하루 열 번씩 올라오며 외질혜를 괴롭혔다. 

유튜브 '외질혜 (OzilTube)'

그런데 알고 보니 해당 글을 올린 사람은 다름 아닌 외질혜 방송국의 전(前) 고정 매니저 A씨였다. A씨는 외질혜의 방송에 자주 오던 사람이었고, 채팅관리 매니저를 거쳐 고정 매니저가 됐었다. 

A씨는 고정 매니저가 된 후 외질혜의 열혈팬들과 단체 카톡을 만들었고, 그곳에서 "나, 외질혜·철구와 실친(실제 친구)이다. 나한테 잘 보여"라는 등의 '갑질'을 일삼았다. 

열혈팬들은 갑질을 당하면서도, 진짜 친구일 가능성 때문에 외질혜에게는 말을 하지 못하고 방송을 들어가지 않았다. 매니저의 갑질 때문에 외질혜와 그 팬들이 피해를 본 것이다. 

이를 알게 된 외질혜는 결국 A씨를 매니저에서 내렸고, A씨 또한 "나는 괜찮으니, 방송 잘 해라"는 말을 전했다. 

유튜브 '외질혜 (OzilTube)'

그러나 A씨는 전혀 괜찮지 않았다. 배신을 당했다고 생각한 그는 부계정을 만들고, 외질혜의 방송국에 악성글을 남겼다. 외질혜가 모를 거라는 생각이었겠지만, 인스타 아이디와 똑같은 아이디로 부계정을 만들어 금방 본모습이 들통났다. 

심지어 아이피도 온라인 커뮤니티에 악성글을 올리는 아이피와 같았다. 

이에 외질혜는 "나, 너 누구인지 알아. XX야"라며 실명을 거론하는 댓글을 달았고, 그러자 A씨는 곧바로 글을 삭제하고 현재는 방송국에 발걸음을 하지 않는 상황. 

팬들은 "안티질도 '지능'이 있어야 한다", "지능이 딸리면 그냥 방송만 보는 게 낫다", "이간질도 멍청하면 못 한다"라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최현진 기자  kikiya9@mediassul.com

<저작권자 © 미디어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네이버, 'BLOSUM DAY' 개최… 영상 콘텐츠에 특화된 블로그로 돌파구 마련하나
네이버, 'BLOSUM DAY' 개최… 영상 콘텐츠에 특화된 블로그로 돌파구 마련하나
경희사이버대, 미디어 전문가 초청 특강 개최
경희사이버대, 미디어 전문가 초청 특강 개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