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6.21 목 17:46
상단여백
HOME 플랫폼
유튜브, 사용시간 점유율 85.6% 기록해… 압도적 1위
  • 이찬규 기자
  • 승인 2018.06.12 15:37
< 출처 - 와이즈앱 >

어플리케이션(Application) 분석 업체 와이즈앱이 발표한 2018년 5월 국내 모바일 동영상 플레이어 및 편집기 앱 점유율 조사에 따르면, 1위는 유튜브로 3,043만 명이 총 291억 분을 이용했다. 구글 플레이의 '동영상 플레이어 및 편집기'로 등록된 모든 앱들의 총 사용시간인 341억 분 중 85.6%다.

2위는 아프리카TV로 201만 명이 총 11억 분을 사용해 3.3% 점유, 3위는 네이버TV로 497만 명이 총 6.6억 분을 이용해 2% 점유율을 기록했다. 그 뒤를 비디오포털, MX플레이어, oksusu 등이 차례로 4, 5, 6위를 기록했다.

동일한 기준으로 측정된 작년 5월 와이즈앱의 조사에 의하면 유튜브의 사용시간 점유율은 78,7%였고, 아프리카TV는 5,7%, 네이버TV는 2,9%여서 전년 대비 아프리카TV와 네이버TV의 점유율은 하락했지만 오히려 유튜브의 점유율은 더 오른 양상을 보였다.

점유율 2위인 아프리카TV와 유튜브를 비교해 점유율이 압도적으로 차이가 나는 요인을 유추해보자면 콘텐츠의 다양성과 접근성으로 보인다. 아프리카TV 역시 다양한 장르와 콘텐츠를 시청할 수 있지만 10대·20대 층의 세대에게 집중되어 있고, 특유의 커뮤니티성 때문에 기존 유저가 아니면 진입장벽이 높다는 단점이 있다. 반면 유튜브의 경우 전 세대를 아우를 수 있을 정도로 방대한 양의 콘텐츠가 있고, 타 플랫폼에 비해 공유가 용이하다는 점이 높은 점유율의 비결로 보인다.

한편 위 조사는 지난 한 달 전국 23,000명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 표본조사로 실시됐으며 구글 플레이의 동영상 플레이어/편집기 카테고리에 등록된 앱을 대상으로 했다.

이찬규 기자  wolfturtle0914@mediassul.com

<저작권자 © 미디어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찬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네이버, 'BLOSUM DAY' 개최… 영상 콘텐츠에 특화된 블로그로 돌파구 마련하나
네이버, 'BLOSUM DAY' 개최… 영상 콘텐츠에 특화된 블로그로 돌파구 마련하나
경희사이버대, 미디어 전문가 초청 특강 개최
경희사이버대, 미디어 전문가 초청 특강 개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