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7.16 월 19:01
상단여백
HOME 산업·사회
'프릭엔', '에스프레소북'과 플랫폼 간 연계 위한 업무협약 체결해
  • 백승철 기자
  • 승인 2018.07.06 17:59
< 출처 - 아프리카TV >

아프리카TV 자회사 ‘프릭엔’과 원스톱 셀프출판 서비스 ‘에스프레소북’이 5일 송파구 신천동에 위치한 프릭엔 사무실에서 1인 미디어와 출판 플랫폼 간 연계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프릭엔과 에스프레소북은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프릭엔에서 활동 중인 BJ들의 전문 콘텐츠를 동영상을 넘어 출판까지 확대하고, 에스프레소북의 전문 작가, 에디터들의 콘텐츠를 동영상, 오디오 등의 콘텐츠로 확대하는 플랫폼 간 연계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각 사가 확보한 인적자원 교류를 통해 보다 전문화된 BJ와 콘텐츠를 양성하는데 협력해나갈 계획이다.

‘에스프레소북’은 누구나 쉽고 빠르게 책을 만들 수 있는 ‘독립출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블로그에 글을 쓰듯이 원하는 책을 간단하게 만들 수 있으며, 어려운 편집이나, 인쇄, 배본을 서비스로 제공하기 때문에 큰 부담 없이 바로 시작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2018년 7월 기준으로 여행기, 종교, IT, 요리책 등의 저자 1,249명이 에스프레소북을 통해 약 600여 권의 책을 쓰며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프릭엔 김영종 대표는 이번 협약과 관련해 “이번 업무 협약을 계기로 동영상, 오디오, 텍스트 등 다양한 형식의 콘텐츠를 모두 아우를 수 있는 콘텐츠 크리에이팅 그룹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아프리카 BJ의 새로운 영역 확장을 위해 업무협약을 하는 프릭엔의 노력이 빛을 발하길 기대해 본다.

백승철 기자  hotzzhaha@naver.com

<저작권자 © 미디어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승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방송 중 교통법규 어긴 BJ봉준, 경찰서서 직접 자수한 뒤 15일간 방송정지처분 받아
방송 중 교통법규 어긴 BJ봉준, 경찰서서 직접 자수한 뒤 15일간 방송정지처분 받아
'혐한 발언' 독일 유튜버, 사과 빙자한 '욕설영상'으로 또 다시 논란
'혐한 발언' 독일 유튜버, 사과 빙자한 '욕설영상'으로 또 다시 논란
여백
Back to Top